스포츠경향 > 스포츠 > 야구

KBO리그 해외서도 즐긴다···SOOP, 무료중계 시작

해외의 한국 프로야구(KBO 리그) 팬들도 무료로 경기를 즐길 수 있게 됐다.

SOOP은 13일부터 ‘2024 신한 SOL뱅크 KBO 리그’를 글로벌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 ‘SOOP’에서 생중계한다고 밝혔다. KBO 리그 글로벌 생중계는 SOOP을 통해 해외에서만 접속해 시청할 수 있으며, 해외 유저들은 올해부터 오는 2026년까지 KBO 리그 전 경기를 무료로 볼 수 있다.

KBO리그 해외서도 즐긴다···SOOP, 무료중계 시작

SOOP은 이번 KBO 리그 글로벌 중계권 확보로 2024~2026 KBO 리그 정규시즌 및 포스트시즌 전 경기의 해외 생중계와 하이라이트, VOD 등 동영상 서비스를 글로벌 유저들에게 제공한다.

KBO 리그는 기존에도 미주·유럽·중동 등에서 중계됐을 정도로 두터운 글로벌 팬층을 보유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최근 KBO 리그 출신 한국 선수들이 메이저리그(MLB) 등에 진출해 좋은 활약을 펼치면서 한국 선수와 KBO 리그에 대한 해외 팬들의 관심도 더욱 커졌다.

글로벌 플랫폼 SOOP에서는 아프리카TV와 마찬가지로 현지 교민을 대상으로 KBO 리그 편파중계를 진행할 스트리머를 모집하는 등 다양한 유저 참여 방안도 마련할 예정이다.

최영우 SOOP 글로벌사업부문장은 “해외에 거주하거나 여행 중인 야구팬들이 KBO 리그에 더 쉽게 접근할 수 있게 하고, 글로벌 무대에서 KBO 리그를 홍보하여 글로벌 팬층을 확대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