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비즈라이프

Gen.G 골드, ‘배틀그라운드’ 첫 글로벌 대회 ‘PGI 2018’ 우승

Gen.G e스포츠의 PUBG팀 Gen.G 골드가 첫 <배틀그라운드> 글로벌 e스포츠 대회 ‘PUBG 글로벌 인비테이셔널 2018’(PGI 2018) 3인칭 시점(TPP)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하며 초대 챔피언에 등극했다. Gen.G 골드는 우승 트로피와 함께 상금 40만 달러(총상금 200만 달러)의 주인공이 됐다.

Gen.G 골드, ‘배틀그라운드’ 첫 글로벌 대회 ‘PGI 2018’ 우승

Gen.G 골드는 개막일인 1일 차에 열린 3인칭 시점(TPP) 대전에서 1100점 및 22킬을 기록하며 종합 6위를 차지했고, 2일 차에 2140점 및 39킬을 누적하여 최종 성적 3,240점 61킬로 우승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Gen.G의 형제 팀인 Gen.G 블랙 또한 종합 2010점 41킬로 상위권인 6위에 등극하며 세계 강팀 반열에 이름을 올렸다.

25일~29일 독일 베를린 메르세데스-벤츠 아레나에서 열리는 이번 ‘PGI 2018’은 두 가지 시점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25일과 26일은 3인칭 시점(TPP)으로, 28일과 29일에는 1인칭 시점(FPP)으로 경기가 펼쳐져 시점별 세계 최강팀을 선발한다. 각 시점별로 100만 달러씩의 우승 상금이 배정되어 있다.

Gen.G e스포츠의 PUBG 형제 팀 Gen.G 블랙 및 Gen.G 골드는 28일 및 29일에 이어 진행되는 1인칭 시점(FPP) 경기에도 출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