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비즈라이프

레드랩게임즈, ‘롬’ 대규모 전투 ‘영지전’ 첫 공개

레드랩게임즈는 카카오게임즈와 함께 글로벌 동시 서비스를 진행중인 정통 하드코어 MMORPG ‘롬’(Remember Of Majesty)의 업데이트 진행과 함께 대규모 전투 컨텐츠 ‘영지전’을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영지전은 길드 단위로 진행되는 경쟁 콘텐츠로서 길드원의 협동과 전략을 기반으로 대규모 전투가 이루어지는 컨텐츠이다. 총 27개로 구성되어 있는 영지를 점령함에 따라 각 영지에 특화된 점령 보상을 획득하게 되고 최종적으로는 향후 공개될 공성전에 참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레드랩게임즈, ‘롬’ 대규모 전투 ‘영지전’ 첫 공개

특히, ‘롬’의 영지전은 시작 영지 중 하나를 점령한 후 근접한 영지를 공략하며 점령 지역을 넓혀 나가는 일종의 ‘땅따먹기’ 방식으로 구현되어 기존의 다른 영지전과 차별화된 전략적인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영지전에 참여한 길드명과 캐릭터명이 모두 익명처리 되고 동일한 외형으로 노출되며, 출현하는 보스 몬스터와 심연의 봉인탑을 공략하여 포인트를 획득하는 등의 방식으로 더욱 치열한 대규모 전투를 즐길 수 있다.

레드랩게임즈는 첫 공개하는 대규모 전투 컨텐츠인 만큼 오는 27일 ‘영지전 베타 테스트’를 앞서 선보인 후 안정성 검증 및 이용자 피드백 반영을 거쳐 5월 4일부터 ‘영지전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25일 업데이트를 통해 가디언 소환 재화인 크리스탈을 획득할 수 있는 ‘엘프의 광산’과 영웅 등급 장비를 획득할 수 있는 ‘고대 미궁 지하3층’의 신규 던전이 공개됐고, 영웅 등급 이상 무기의 강화도에 따라 특별하게 적용되는 ‘무기 이펙트’도 추가됐다.

아울러 ▲클래스 밸런스 조정을 위한 일부 스킬 효과 조정 ▲모바일 환경 UI 2차 개선 ▲파티 플레이 시 같은 채널로의 자동 이동 등의 업데이트가 진행됐다.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하여 ‘분열의 시대’ 및 ‘데스카노르 성장 지원’ 등의 이벤트도 25일부터 진행된다. 사냥을 통해 획득한 이벤트 재료를 빛나는 강화 주문서 등으로 교환할 수 있고, 주어진 미션을 클리어하여 최상급 장비 상자를 획득할 수 있는 이벤트이다.

<생활경제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