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생활

[오늘 날씨] 금요일도 때 이른 더위, 서울 낮 최고 33도

연합뉴스

연합뉴스

금요일인 14일도 때 이른 더위가 이어지겠다.

이날 전국이 맑겠으나 제주도는 흐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7∼22도, 낮 최고기온은 26∼35도로 예보됐다. 평년(아침 15∼19도·낮 23∼29도)보다 높은 수준이다.

폭염특보가 발효된 전남권과 경상권, 일부 경기 남서 내륙에는 체감온도가 33도 이상까지 오르는 곳이 많겠다. 그 밖 전국 대부분 지역에도 체감온도가 31도 이상으로 올라 덥겠다.

기온에 습도를 반영해 산출하는 체감온도는 습도가 10% 오르면 1도 상승한다. 맑은 날씨에 자외선이 강하고 오존도 짙겠다.

자외선 지수는 햇볕에 수십 분 노출되면 피부에 화상을 입을 수 있는 수준인 ‘매우 높음’이겠고, 오존은 경기남부와 경북에서 ‘매우 나쁨’, 나머지 권역에서 ‘나쁨’이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부산·울산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 물결은 동해·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서해·남해 0.5∼1.0m로 예상된다.

대부분 해상에 바다 안개가 껴 섬 지역은 가시거리가 200m 밑으로 떨어지겠으니 해상안전사고를 주의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