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문화

롯데관광개발, 아프리카 6개국 비즈니스 패키지 판매

7일 오후 9시 35분부터 현대홈쇼핑서 아프리카 6개국 일주 11박 13일 비즈니스 여행 상품 판매

전 구간 에미레이트 항공 비즈니스석 이용…1인 1,499만 원부터

롯데관광개발 “프리미엄 라인 ‘HIGH&(하이앤드)’ 꾸준한 인기…차별화된 서비스 전할 것”

롯데관광개발, 아프리카 6개국 비즈니스 패키지 판매

롯데관광개발은 오는 7일 오후 9시 35분부터 현대홈쇼핑에서 아프리카 6개국을 일주하는 11박 13일 비즈니스 여행 상품을 판매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아프리카 여행 최적기로 알려진 11월부터 3월까지 진행되는 상품으로 전 구간 에미레이트 항공 비즈니스석(출발일 별 16석)을 이용한다. 가격은 유류할증료 및 세금 포함 1인 1,499만 원부터다. 이번 상품은 아프리카 자연의 웅장함을 느낄 수 있는 코스로 구성됐다. 아프리카 6개국(▲남아프리카공화국 ▲보츠와나 ▲잠비아 ▲짐바브웨 ▲케냐 ▲탄자니아)을 일주하며 세계 3대 폭포 중 하나인 빅토리아 폭포 관광을 포함해 세렝게티와 응고롱고로 사파리 투어를 통해 다양한 동물 생태계를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롯데관광에서만 즐길 수 있는 케냐 기린센터 방문도 포함됐다. 기린센터에는 보호 중인 야생 기린에게 직접 먹이를 주는 체험을 해볼 수 있다.

롯데관광개발 관계자는 “최근 론칭한 프리미엄 라인인 ‘HIGH&(하이앤드)’의 꾸준한 인기에 힘입어 이미 아프리카 여행 상품 판매액이 20억을 넘어섰다”며 “이번 홈쇼핑 방영으로 더 많은 고객이 롯데관광의 아프리카 여행 상품을 접하고 차별화된 롯데관광의 서비스를 누릴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롯데관광개발, 아프리카 6개국 비즈니스 패키지 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