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문화

롯데관광개발, 추석 연휴에 떠나는 대한항공 그리스 직항 특별전세기 패키지

정기편 없는 그리스에 대한항공 직항 전세기로 8, 9월 단 4회 출발

지난 4, 5월 490석 완판 인기에 재출시

7박9일 일정 1인 799만원부터…출발일 별로 30명 한정 조기예약 시 최대 50만원 할인

산토리니섬, 크레타섬 비롯 아라호바, 메테오라 수도원 등 주요 관광지 투어 및 5성

호텔, 지중해 절경 배경의 프리미엄 레스토랑 특식까지 고품격 구성

롯데관광개발, 추석 연휴에 떠나는 대한항공 그리스 직항 특별전세기 패키지

올 추석연휴에는 지중해의 꽃 그리스로 떠나볼까.

롯데관광개발은 유럽여행 최적기인 8, 9월 대한항공을 이용하는 그리스 직항 특별전세기 패키지를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롯데관광개발, 추석 연휴에 떠나는 대한항공 그리스 직항 특별전세기 패키지

이번 상품은 8월(28일), 9월(4일, 11일, 18일) 단 4회 출발하는 7박9일 일정으로 1인 799만원(세금 포함)부터다. 조기예약 시 출발일 별로 30명에 한해 최대 50만원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정기편이 없는 그리스 아테네까지 단 12시간만에 대한항공 직항 전세기를 이용해 갈 수 있는 장점을 내세워 지난 4, 5월 1인 기준 799만원의 고가에도 불구하고 완판(490개 좌석)을 기록한 바 있다.

롯데관광개발 권기경 여행사업본부장은 “그리스는 아름다운 자연과 역사적인 유적지로 유명해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 여행지지만 직항 항공편이 없어 경유로만 갈 수 있었으나 이번 아테네 직항 특별전세기를 통해 더욱 편안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했다”며 “특히 추석연휴를 끼고 갈 수 있어 더 많은 인기가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산토리니섬(2박) 및 크레타섬(2박) 일정과 5성급 호텔에서 6박 및 그리스 내 이동 시 현지 국내선 항공(2회)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주요 관광지로는 기암절벽 위에 자리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메테오라 수도원, 드라마 ‘태양의 후예’ 촬영지로 국내 여행객들에게 잘 알려진 아라호바, 고대 그리스인들이 세상의 중심이라고 믿었던 도시 델피, 아테네 여신을 위한 파르테논 신전 등이 있다.

이와 함께 지중해의 아름다운 절경을 바라보며 즐길 수 있는 현지 프리미엄 레스토랑 특식(3회), 산토리니 와이너리 방문 및 시음(1회), 파르테논 신전을 바라보면서 즐기는 고품격 코스요리 식사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롯데관광개발, 추석 연휴에 떠나는 대한항공 그리스 직항 특별전세기 패키지

낭만과 환상의 섬, 흰색 건물과 파란색 지붕이 조화롭게 자리잡은 산토리니 및 미노스 문명의 발상지인 크레타 섬의 크노소스 궁전 등에서는 지중해의 풍광을 배경으로 추억을 사진으로 남길 수 있다.

또한 롯데관광개발 전속 인솔자와 베테랑 현지 가이드가 함께 동행하여 그리스의 역사와 문화에 대한 풍부한 정보를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