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범규, ‘키스 더 라디오’ 스페셜 게스트 출격!

‘키스 더 라디오’ 스페셜 게스트로 초대된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범규와 DAY6 영케이. KBS 제공

‘키스 더 라디오’ 스페셜 게스트로 초대된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범규와 DAY6 영케이. KBS 제공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범규가 ‘키스 더 라디오’에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의 범규는 지난 23일 방송된 KBS Cool FM ‘DAY6의 키스 더 라디오’의 화요일 코너인 ‘키스 팝스’에 스페셜 게스트로 초대됐다.

범규는 “‘DAY6의 키스 더 라디오’의 패밀리가 되었다”라는 축하에 “패밀리라고 하니까 소속감이 생긴 것 같다. 예전부터 라디오를 해 보고 싶다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하게 돼 정말 영광이다”라는 인사로 기쁨 가득한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이에 DJ 영케이는 “목소리가 너무 좋다. 들으시는 분들의 귀가 즐거울 것 같다”라고 칭찬, 시작부터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코너가 시작되자 밤 산책을 하며 듣기 좋은 노래, 무한 반복해도 질리지 않을 노래를 추천해 달라는 등 다양한 사연들이 도착했다. 범규는 자신의 경험담과 함께 각 사연에 어울릴 만한 곡을 추천, 청취자들의 플레이리스트를 풍성하게 채웠다. 특히, 무한 반복해도 질리지 않을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곡 가운데 자작곡인 ‘거울 속의 미로’를 강력 추천하며 “연습생 때 썼던 노래인데 세상 밖으로 나오게 돼 좋다. 명곡이다”라는 농담 섞인 자화자찬으로 큰 웃음을 안겼다.

범규의 ASMR 실력 역시 청취자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코너 속 코너로 준비된 ‘키스 팝스 ASMR’에서 팝송 한 곡의 가사를 우리말로 전하며 차분한 분위기에 어울리는 목소리를 선보인 것. 이외에도 범규는 실시간으로 질문에 답하며 청취자들의 궁금증을 해결해 주기도 하고 DJ와 함께 음악에 대해 깊이 있는 이야기를 나눴다.

이처럼 DJ와의 완벽한 케미는 물론, 다양한 음악 이야기로 즐거움을 선사한 범규는 “제 플레이리스트를 공유할 수 있어 정말 좋았다. 짧은 시간이지만 행복했다”라는 인사와 함께 다음 주 방송에도 출연할 것을 예고하며 청취자들과의 즐거운 소통을 마무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