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발라드 여왕 백지영 돌아온다

백지영, 트라이어스.

백지영, 트라이어스.

발라드 여왕 백지영이 신곡을 발매한다.

백지영은 최근 TV조선 ‘내일은 국민가수’, ‘국가가 부른다’,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등 방송프로그램과 유튜브 ‘백지영’ 채널을 통해 유쾌하고 넘치는 예능감으로 화제를 모으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랬던 백지영이 약 11개월 만에 디지털 싱글 곡 ‘사랑 앞에서 난 바보가 돼’를 발매하며 본업으로 복귀한다.

백지영의 신곡 ‘사랑 앞에서 난 바보가 돼’는 발매에 앞서 SNS에 스포일러 티저 영상을 공개하며 기대감을 드높였다.

스포일러 영상에는 “사랑 앞에서 난 바보가 돼 너 없이 하루도 살아갈 수 없는 나라서 너만 찾을 나라서” 등의 현실적이고 애절한 가사와 백지영의 짙은 목소리가 만나 감정을 극대화 시키고 있다. 또 한 번 백지영 표 발라드 탄생을 예고했다.

백지영의 신곡은 스포일러 영상을 시작으로 뮤직비디오 티저, 본편, 라이브 클립 등 순차적으로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이다.

백지영의 신곡 ‘사랑 앞에서 난 바보가 돼’는 2일(목) 오후 6시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