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가우스전자’ 곽동연-고성희-배현성-강민아 대본연습 현장 공개

최근 진행된 올레TV 오리지널 드라마 ‘가우스전자’ 대본 연습에 참여한 배우 곽동연(왼쪽부터), 고성희, 강민아, 배현성. 사진 팬엔터테인먼트, 링가링

최근 진행된 올레TV 오리지널 드라마 ‘가우스전자’ 대본 연습에 참여한 배우 곽동연(왼쪽부터), 고성희, 강민아, 배현성. 사진 팬엔터테인먼트, 링가링

대기업을 배경으로 청춘들 오늘의 사랑을 보여주는 오피스 코믹물 ‘가우스전자’가 다음 달 첫 방송을 확정하며 대본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가우스전자’ 측은 17일 배우 곽동연, 고성희, 배현성, 강민아 등이 참여한 대본연습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작품은 ‘크라임퍼즐’ ‘구필수는 없다’ ‘신병’에 이어 올레TV의 오리지널 드라마로 제작되는 작품으로 KT스튜디오지니와 팬엔터테인먼트, 링가링이 함께 선보이는 작품이다. 이미 세계적으로 누적 조회수 26억건을 올린 네이버 웹툰 원작을 바탕으로 한 캐스팅이 화제가 됐다.

최근 열린 올레TV 오리지널 ‘가우스전자’ 대본연습에 참여한 배우 곽동연. 사진 팬엔터테인먼트, 링가링

최근 열린 올레TV 오리지널 ‘가우스전자’ 대본연습에 참여한 배우 곽동연. 사진 팬엔터테인먼트, 링가링

극 중 마케팅 3부의 사원이자 눈치가 없는 상식주의자 이상식을 연기한 곽동연은 대사 몇 줄만 갖고도 캐릭터를 완벽하게 구현하며 재기발랄한 연기를 보였다. ‘빈센조’ ‘괴이’를 통해 대중을 놀라게 했던 모습과 달리 오랜만에 밝고 명랑한 캐릭터로 돌아온 그는 끼를 펼쳤다. 마케팅 3부의 대리이자 불같은 성격을 가진 차나래 역의 고성희는 나긋나긋한 말투 속에 숨겨진 불같은 성격을 빼어난 연기력으로 표현했다.

가우스전자에 신입사원으로 입사해 서민 체험 중인 재벌 2세 백마탄 역의 배현성은 진중하고 무뚝뚝한 캐릭터를 소화했다. 마케팅 3부의 사원이자 술만 마시면 폭식에 거침없는 성격으로 변하는 흙수저 건강미 역의 강민아는 특유의 에너지를 발산했다.

여기에 ‘개그콘서트’ ‘프로듀사’ ‘마음의 소리’ 등 작품에 참여한 서수민 크리에이터와 ‘음악의 신’ ‘UV 신드롬’ 등을 연출한 박준수PD는 현장을 진두지휘하며 검증된 웃음을 예고했다.

올레TV 오리지널 드라마로 공개될 ‘가우스전자’는 다음 달 올레TV와 시즌(seezn)을 통해 공개되며, ENA 채널에도 방송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