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박지훈, ‘후레자식’으로 ‘약한 영웅’ 열기 이어갈까

가수 겸 배우 박지훈. 사진ㅣ마루기획

가수 겸 배우 박지훈. 사진ㅣ마루기획

가수(워너원) 겸 배우 박지훈이 드라마 ‘후레자식’ 주연으로 발탁될까.

16일 연예계에 따르면 박지훈은 ‘후레자식’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다.

드라마 ‘후레자식’은 네이버에서 인기리에 연재된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평생 살인을 저지르며 살아온 사이코패스 아버지와 단둘이 살아가는 고등학생 소년 선우진의 이야기를 담은 스릴러물. 아버지의 다음 살인으로 지목된 전학생 윤견을 지키기로 마음먹은 선우진의 고군분투기를 담는다.

박지훈은 극 중 주인공 선우진 역을 제안받았다. 사이코패스 살인마 아버지 밑에서 불우한 유년기를 보내는 인물. 아버지에 맞서 싸우는 과정을 통해 성장하는 모습을 그릴 전망이다.

박지훈은 최근 웨이브 드라마 ‘약한 영웅 클래스1’(이하 약한 영웅)으로 ‘20대 흥행 배우’ 반열에 올랐다. 지난해 11월 공개된 ‘약한영웅’은 두 달 만에 2022년 웨이브 유료 가입자 기여도 1위를 차지했다. 또 웨이브 내 콘텐츠 순위인 오늘의 톱20 연속 1위, OTT 화제성 1위 등 인기를 얻으며 시즌 2를 준비 중이다.

‘후레자식’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의 원작 웹툰 황영찬·김칸비 작가의 작품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박지훈은 올해 개봉 예정인 영화 ‘오드리’에 캐스팅돼 스크린 데뷔를 앞두고 있다. 배우 김정난과 모자 역할로 호흡을 맞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