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박보검, 영하 12도 뚫고 10km 러닝…훈훈 비주얼 과시

이영표(왼쪽), 박보검, 션 그리고 장호준, 션 개인 SNS 제공

이영표(왼쪽), 박보검, 션 그리고 장호준, 션 개인 SNS 제공

배우 박보검이 매서운 한파를 뚫고 10km 러닝을 뛰었다.

션은 28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인스타그램 계정에 박보검과 함께한 사진을 게재했다.

박보검은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도 션과 함께 10km 마라톤을 진행했다. 특히 박보검은 러닝 후 모습이라 볼 수 없는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어 시선을 모았다.

이날 션은 러닝 크루로 박보검 외에도 전 축구선수 이영표, 육상선수 장호준과 함께했다. 그리고 션은 “영하 12도에서 땀이 날 정도로 열심히 10km 러닝”이라면서 “우리는 선한 마음을 가지고 건강한 삶을 위해 런한다”고 알렸다.

앞서 박보검은 지난해 전역 이후 션과 함께 러닝, 봉사활동을 꾸준히 하는 근황을 전하고 있다.

한편 박보검은 최근 아이유와 함께 드라마 ‘폭싹 속았수다’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폭삭 속았수다’는 ‘동백꽃 필 무렵’의 임상춘 작가와 ‘나의 아저씨’ 김원석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올해 최대 기대작으로 주목받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