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하이브’ TWS(투어스), 호평 일색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의 9년 만 보이그룹 TWS(투어스)를 향한 글로벌 팬들의 기대감이 치솟고 있다.

TWS 6인 멤버(신유, 도훈, 영재, 한진, 지훈, 경민)의 탄탄한 퍼포먼스 실력과 빛나는 비주얼이 베일을 벗으면서 ‘역시 세븐틴 동생 그룹답다’라는 호응이 쏟아지고 있다.

TWS는 데뷔 앨범 수록곡 중 하나인 ‘Oh Mymy : 7s (오마마)’ 음원을 지난 2일 오후 6시 선공개했다. 아울러 소속사 측은 유튜브와 SNS에 이 곡의 퍼포먼스를 확인할 수 있는 스페셜 영상 (TWS Prologue ‘Oh Mymy : 7s’)을 함께 선보였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그동안 TWS의 데뷔 일정과 그룹명, 선공개곡에 대한 정보 외 알려진 것이 거의 없었다. 그렇게 K-팝 팬들의 궁금증과 호기심을 자극한 TWS는 이날 약 3분 남짓의 음원과 6분짜리 영상으로 자신들이 왜 올해 K-팝 최고 기대주로 꼽히는지 증명했다.

‘Oh Mymy : 7s’ 노랫말 중 ‘7초면 충분해’라는 메시지처럼, TWS는 자신감을 실어넣은 이 곡의 에너지를 퍼포먼스에 고스란히 녹여냈다.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쉴 틈 없이 펼쳐진 칼군무, 밝고 폭발적인 에너지, 현란하면서도 일사분란한 동선이 보는 이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TWS가 이 곡을 가장 먼저 공개한 이유를 짐작케 하는 대목이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귀에 착 감기는 ‘Oh Mymy : 7s’의 기분 좋은 멜로디 역시 중독성이 강하다. 다채로운 변주와 멤버들의 개성 넘치는 음색은 곡의 듣는 재미를 높인다. 특히, 이들이 예고한 독자 장르 ‘보이후드 팝(Boyhood Pop)’의 반짝이고 청량한 분위기를 엿보게 한다.

‘Oh Mymy : 7s 음원과 스페셜 영상 공개 직후 SNS에서는 TWS가 큰 화제를 모았다. 이들의 팀명인 ‘TWS’, ‘투어스’를 비롯해 일부 멤버의 이름이 X(구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에 올라 차세대 글로벌 K-팝 스타 탄생을 예감케 했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스페셜 영상의 조회수는 공개된 지 약 13시간 만인 현재(3일 오전 7시 40분 기준) 유튜브에서 100만 뷰를 넘어서며 글로벌 팬들의 찬사가 줄을 잇고 있다. 팬들은 “TWS, 이 갈고 나온 게 느껴진다” “타이틀곡이 아닌 선공개곡이 이 정도라니 놀랍다” “퍼포먼스만 봐도 가슴이 벅차오른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TWS의 미니 1집 ‘Sparkling Blue’는 오는 22일 오후 6시 발표된다. 선공개곡 ‘Oh Mymy : 7s’로 인기 예열에 나선 이들은 개인 트레일러(TWS : FIRST TIME), 세 가지 콘셉트의 오피셜 포토, 트랙리스트, 하이라이트 메들리, 오피셜 티저, 팝업 스토어 등을 통해 본격적인 데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