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화보] 김승윤이 말하는 홍상수 ‘여행자의 필요’ 캐스팅 비화

김승윤 화보. 매거진 <데이즈드>

김승윤 화보. 매거진 <데이즈드>

매거진 ‘데이즈드’가 2024년 3월 호를 통해 배우 김승윤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제 74회 베를린 국제 영화제 경쟁 부문에서 은곰상 심사위원대상을 받은 홍상수 감독 ‘여행자의 필요’에 출연한 배우 김승윤은 신예답지 않은 분위기와 자연스러운 매력으로 베를린 현지에서 주목받고 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김승윤은 “매거진 촬영이 처음이다”라고 말하며 “연기할 때와는 달리 화보는 내게만 포커스가 맞춰지는 작업이라 조금 걱정했지만, 오히려 재밌었다”라고 첫 화보 촬영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지난 2023년 개봉한 홍상수 감독 ‘물안에서’, ‘우리의 하루’, 그리고 ‘여행자의 필요’에 출연하고 있는 그는 “너무 영광이다. ‘물안에서’로 감독님과 첫 작업을 했을 땐 거장에게 초상화를 선물받은 느낌이었다”라고 말하며 “눈물이 나면 울고, 웃기면 잘 웃는 편인데 그런 내 모습에서 순수하고 맑은 느낌을 받으신 것 같다”고 캐스팅 비화를 말했다.

김승윤 화보. 매거진 <데이즈드>

김승윤 화보. 매거진 <데이즈드>

김승윤 화보. 매거진 <데이즈드>

김승윤 화보. 매거진 <데이즈드>

김승윤 화보. 매거진 <데이즈드>

김승윤 화보. 매거진 <데이즈드>

신예답지 않은 분위기와 매력으로 스크린에서 그 존재감을 발하고 있는 김승윤. “늘 떨려도 재밌다. 대본과 정해진 상황은 있지만 모든 순간은 단 한 번이라고 생각한다. 그때 뭔가 목숨 걸고 최선을 다해야 할 것 같은, 다시 돌아오지 않는 순간을 낚아채는 그런 매력과 긴장을 즐기게 된다. 떨리긴 하지만 그게 좋다”며 연기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이어 ‘여행자의 필요’ 속 이자벨 위페르와의 연기 호흡에 대해 “같이 연기하면서도 너무 신기했다. 눈을 마주보며 서로의 언어가 아닌 영어로 대화를 나누는데, 그냥 그 순간에 얻은 게 너무 많았다”고 설명했다.

한편 배우 김승윤이 출연한 홍상수 감독의 신작 ‘여행자의 필요’는 베를린 국제영화제 은곰상 심사위원 대상을 받았다. 현지 매체들은 “실존적이고 시적인 환상물” “홍상수 작품들 중 최고” 등 호평을 쏟아내고 있다.

배우 김승윤의 첫 화보와 인터뷰는 데이즈드 3월 호와 홈페이지,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유튜브와 틱톡 등 공식 SNS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