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전문]나훈아, 올해 ‘마지막 콘서트’ 후 은퇴

나훈아. 예아라 제공

나훈아. 예아라 제공

가수 나훈아(77)가 ‘마지막 콘서트’ 계획과 함께 이후 가요계 은퇴를 발표했다.

나훈아는 27일 ‘고마웠습니다!’라는 제목의 편지를 공개하며 “마이크를 내려놓는다는 것이 이렇게 용기가 필요할 줄은 미처 생각지 못했다”며 “박수칠 때 떠나라는 쉽고 간단한 말의 깊은 진리의 뜻을 저는 따르고자 한다”고 썼다.

이어 그는 “세월의 숫자만큼이나 가슴에 쌓인 많은 이야기들을 다 할 수 없기에 ‘고마웠습니다!’라는 마지막 인사말에 저의 진심과 사랑 그리고 감사함을 모두 담았다”고 전했다.

그는 “긴 세월 저를 아끼고 응원해줬던 분들의 박수와 갈채는 제게 자신감을 더하게 해줬고, 이유가 있고 없고 저를 미워하고 나무라고 꾸짖어 주셨던 분들은 오히려 오만과 자만에 빠질뻔한 저에게 회초리가 되어 다시금 겸손과 분발을 일깨워줬다”고 덧붙였다.

편지 끝에는 ‘마지막 콘서트를 준비하면서’라는 문구를 추가해 이번 공연이 그의 마지막 무대임을 시사했다.

나훈아는 1966년 노래 ‘천리길’로 데뷔, 수많은 히트곡을 내고 60년 가까이 최고의 톱스타로 군림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나훈아의 ‘2024 고마웠습니다-라스트 콘서트’는 오는 4~7월 인천, 청주, 울산, 창원, 천안, 원주, 전주 등에서 열린다.

<다음은 나훈의 편지 전문 이미지>

[전문]나훈아, 올해 ‘마지막 콘서트’ 후 은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