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김대호, 5년 연애→잠수 이별···“전여친에 인신공격 당해” (도망쳐)

MBC ‘도망쳐: 손절 대행 서비스’

MBC ‘도망쳐: 손절 대행 서비스’

김대호 아나운서가 잠수 이별 일화를 밝혔다.

4일 방송된 MBC ‘도망쳐: 손절 대행 서비스’에서는 댄서 가비와 배우 지예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 김대호는 “지금까지 이기적인 연애만 했다”며 “(그래서인지) 다음 연애가 걱정된다”고 털어놨다. 이어 “한번은 잠수 이별을 했다”고 고백했다.

이를 들은 패널들은 “미친 것 아니냐”며 놀라워했고, 특히 지예은은 “잠수 이별 진짜 싫다. 생각만 해도 싫다”며 경악했다.

“얼마나 만나고 잠수 이별했나”라는 질문에 김대호는 “한 5년 정도”라고 고백했다.

MBC ‘도망쳐: 손절 대행 서비스’

MBC ‘도망쳐: 손절 대행 서비스’

이에 김구라는 “그래도 이유가 있었을 것 같다”라며 사연을 물었고, 김대호는 “개인적인 기준이 있다. 제일 중요한 게 말을 골라서 하는 것이다. 당시 그 여자 친구가 내게 모진 말을 한번 했다. 다시 (입밖으로) 꺼내기도 힘들 정도다. 인신공격성의 말이었다”고 고백했다.

김대호는 “그때는, 저도 맥이 풀리면서 뭔가 끊어지는 느낌이 들더라. 보통이면 이야기도 하고 싸울 텐데, 그런 의지조차 꺾이는 말이었다. 그때부터 연락도 못 받겠더라. (나중에) 장문의 문자도 왔는데, 더 이 관계를 유지하기 힘든 상황이었다”라고 부연했다.

한편, MBC ‘도망쳐’는 매주 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