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송지은, 10월의 신부 되나…♥박위와 결혼설

송지은 SNS

송지은 SNS

그룹 시크릿 출신 배우 송지은과 유튜버 박위가 오는 10월 백년가약을 맺는다.

11일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두 사람은 오는 10월 9일 서울 청담동 모처에서 웨딩마치를 울린다. 지난해 연말 열애 사실을 공개한 이후 얼마 지나지 않아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예식은 가족, 지인을 초대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송지은은 지난해 12월 “성탄절을 앞두고 제 삶에 선물과도 같이 찾아온 소중한 사람을 여러분께 소개하려고 한다. 삶을 대하는 멋진 태도와 사람을 사랑할 줄 아는 넉넉한 마음을 가진 사랑스러운 제 짝꿍과의 만남을 기도로 응원해 주시고 지켜봐달라”라며 박위와의 열애 사실을 공개했다.

박위도 “따뜻하고 배려심 깊은 사람. 마음은 여리지만 강인한 신앙을 가진 지은이를 만나게 됐다”고 알렸다. 이후 두 사람은 박위의 유튜브 채널 ‘위라클’을 통해 교회 새벽 예배에서 서로 첫눈에 반했다고 고백, 달달한 데이트 일상을 공개, 최근에는 MBN 예능 ‘전현무계획’, MBC ‘라디오스타’에 동반 출연해 서로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박위는 지난 2014년 낙상 사고로 전신마비 판정을 받아 현재 휠체어를 타며 생활 중이다. ‘우리 모두에게 기적을’이라는 의미의 합성어 ‘위라클(Weracle)’이라는 이름의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KBS 드라마 ‘신세대 보고서 어른들은 몰라요’를 시작으로 ‘학교’ 시리즈, ‘비단향꽃무’, ‘부활’, ‘마왕’, ‘상어’ 등을 연출해온 박찬홍 PD의 아들로도 알려졌다.

송지은은 지난 2009년 걸그룹 시크릿으로 데뷔해 현재 배우로 활동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