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화보] 배우 박보검, 어두운 밤에도 훈훈한 공항패션

셀린느 코리아

셀린느 코리아

배우 박보검의 화보 같은 출국길이 화제다.

지난 18일 밤, 박보검은 뮤직뱅크 월드 투어 및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프렌치 럭셔리 브랜드 셀린느(CELINE)의 대만 이벤트 참석을 위해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벨기에로 출국했다.

이날 박보검은 늦은 밤 출국임에도 비현실적인 훈훈한 비주얼로 공항에 등장해 현장에 있던 많은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베이지 컬러의 맥 코트와 세련된 디자인의 백을 함께 매치해 클래식한 아이템으로 댄디하면서도 고급스러운 스타일링을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셀린느 코리아

셀린느 코리아

박보검 공항패션 속 아이템은 셀린느의 아티스틱 디렉터 에디 슬리먼이 선보인 셀린느 옴므 컬렉션 제품이며, 박보검 특유의 차분한 분위기가 돋보이는 오버사이즈 맥 코트에 셀린느 데이 백으로 포인트 주며 독보적인 분위기의 공항패션을 완성했다.

박보검은 넷플릭스 시리즈 ‘폭싹 속았수다’ 공개를 앞두고 있으며, 현재 JTBC 드라마 ‘굿보이’ 를 촬영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