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박주희, 넷플릭스 ‘종말의 바보’ 수녀역 뜬다

박주희. 늘이엔티

박주희. 늘이엔티

배우 박주희가 ‘종말의 바보’에 캐스팅됐다.

박주희는 26일 공개되는 넷플릭스 시리즈 ‘종말의 바보’(극본 정성주/연출 김진민)로 찾아온다.

이 작품은 지구의 소행성 충돌까지 200일을 앞두고 아수라장이 된 세상에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함께 오늘을 살아가는 사람들을 그린다. 일본 작가 이사카 코타로의 소설 ‘종말의 바보’를 원작으로 한다. 극 중 박주희는 수녀 이채환 역을 맡았다.

다수의 영화와 ‘WATCHER’, ‘해피니스’, ‘유포자들’ 등 드라마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을 입증한 박주희는 작품마다 활약을 펼쳐 배우로서 눈도장을 찍었다.

다채로운 캐릭터와 안정적인 연기를 바탕으로 꾸준한 작품 행보를 이어가는 박주희, 이번 넷플릭스 시리즈 ‘종말의 바보’에서는 또 어떤 모습으로 극을 이끌어갈지 기대를 모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