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콜라병 몸매’ 유리, 시상식 전 쌈밥 흡입···“상관없어”

유튜브 채널 ‘권유리’

유튜브 채널 ‘권유리’

소녀시대 유리가 식단 관리 없이 완벽한 몸매를 뽐냈다.

22일 유리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권유리’에 “나 아니면 니들은 여기 없었어~ 쇼죠지다이 유리 요코하마 일기”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유튜브 채널 ‘권유리’

유튜브 채널 ‘권유리’

영상 속 유리는 행사를 위해 일본으로 향했다. ‘ASEA 2024’ MC를 맡게 된 유리는 “드라마 촬영 때문에 전날 간다. 여유 있게 갔으면 좋았을 텐데 빠듯하게 가서 아쉽다. (호텔에) 가서 대본을 보다가 잘 것 같다”고 했다. 이어 유리는 기내식으로 쌈밥을 먹으며 “내일 드레스를 입어야 하지만 그런 건 상관없다”며 쿨한 면모를 보였다.

유튜브 채널 ‘권유리’

유튜브 채널 ‘권유리’

다음날, 유리는 “일어나자마자 씻지도 못하고 나왔다. 아주 잠깐이지만 행복한 시간이다. 벚꽃이 만개한 걸 어젯밤에 초콜릿도 안 먹고 BB크림도 바르는 건데”라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시상식 현장에서 유리는 한껏 꾸민 자신의 모습에 심취했다. 유리는 “헤메코가 너무 마음에 든다. 내가 보기에도 예쁘면 좋지만 소원(팬덤명)들에게 젤 예뻐 보이고 싶어서 반응이 궁금하다”고 전했다.

유리는 대기실에 찾아온 NCT WISH에 대해 “NCT WISH 친구들을 만났는데 카메라를 못 켰다. 너무 신생아들이더라”라며 선배미를 뽐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