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다니엘, ‘코리아 온 스테이지’ 단독 MC···어도어 내홍에도 뉴진스 열일

뉴진스 다니엘. 어도어 제공.

뉴진스 다니엘. 어도어 제공.

뉴진스 다니엘이 ‘코리아 온 스테이지’ 단독 MC에 발탁됐다.

KBS측은 7일 국가유산청이 주최하고 국가유산진흥원과 KBS한국방송이 주관하는 ‘2024 코리아 온 스테이지-뉴 제너레이션’(이하 ‘코리아 온 스테이지’)이 21일 오후 7시 30분 경복궁 흥례문 앞 특설무대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코리아 온 스테이지’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국가유산을 주인공으로 하는 최초의 공연으로 올해 5회째를 맞았다. 지난해 대한민국과 영국 수교 140주년을 기념해 영국 수도 런던 웸블리 아레나에서 열린 가운데, 올해는 문화재가 60여 년 만에 국가 유산이라는 새로운 명칭으로 전환되는 것을 기념해 대한민국 경복궁에서 펼쳐진다.

이번 ‘코리아 온 스테이지’ MC는 한류의 중심 그룹 뉴진스 다니엘이 단독으로 맡았다. 다니엘은 독보적인 분위기와 매력적인 마스크로 사랑받으며 각종 브랜드 앰버서더로 발탁되는 등 글로벌 아이콘으로 활약 중이다.

‘코리아 온 스테이지’의 진행을 맡게 된 다니엘은 국가유산의 위대함을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영어로 발표하는 스페셜 프리젠터 역할도 함께 한다.

KBS 측은 “다양한 장르의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들이 역대급 무대로 감동을 전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코리아 온 스테이지’는 21일 오후 11시 30분 KBS2에서 방송된다. KBS월드를 통해 142개국에 송출된다. 8일 오후 1시부터 ‘코리아 온 스테이지’ 홈페이지를 통해 방청 신청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