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빌보드 “지코, 美서 빠르게 입지 다져, 진정한 올라운더 뮤지션”

KOZ ENTERTAINMENT

KOZ ENTERTAINMENT

“지코(ZICO)는 글로벌화 되어가고 있는 K-팝 산업 속에서 래퍼, 가수, 작곡가, 프로듀서 그리고 프로그램 진행자까지 겸하는 진정한 올라운더 뮤지션이다”

미국 빌보드가 13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올린 기사를 통해 지코를 집중조명하면서 이처럼 그를 소개했다. 지코는 5월 11일 자 빌보드 주요 차트에서 신곡 ‘SPOT! (feat. JENNIE)’(이하 ‘SPOT!’)으로 호성적을 거두며 이 매체와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빌보드는 “지코의 ‘SPOT!’이 미국에서 빠르게 입지를 다졌다”며 특히 “그의 노래가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진입과 동시에) 바로 정상을 찍었다”라고 주목했다. 지코는 ‘SPOT!’으로 지난주 발표된 빌보드 ‘글로벌 200’에서 24위, ‘글로벌(미국 제외)’에서 8위,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에서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지코는 이에 대해 “뮤지션으로서 새로운 챕터가 열린 듯해 너무나 감사한 마음이다. 이 프로젝트를 완성할 수 있게 도움주신 모든 분과 기쁨을 나누고 싶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SPOT!’의 커버, 리액션, 챌린지 영상을 보면 다양한 국가/지역에서 저마다의 방식으로 이 곡을 즐겨주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KOZ ENTERTAINMENT

KOZ ENTERTAINMENT

빌보드는 지코가 다른 아티스트의 창작 과정에 존경심을 표해온 점을 언급하며 그가 MC를 맡고 있는 방송 프로그램(KBS2 ‘더 시즌즈 - 지코의 아티스트’)에도 관심을 가졌다.

지코는 “출연한 아티스트가 지닌 매력과 멋이 무엇인지를 재미있게, 그리고 새롭게 전달하는 것이 제 역할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음악뿐 아니라 찰나의 위트까지 놓치지 않으려 신경을 쓰고 있다”라고 ‘더 시즌즈’에 임하는 마음가짐을 전했다.

인터뷰 말미, 팬들에게 반가운 소식 또한 전해졌다. “‘SPOT!’을 향한 뜨거운 반응을 보고 새로운 계획이나 아이디어가 떠올랐는지”라는 빌보드의 물음에 지코는 “이 질문을 받은 오늘, 차기작 킥오프 회의가 예정돼 있다”라고 밝혀 팬들의 기대감을 키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