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뉴진스, K팝 걸그룹 최초 버선발로 경복궁 근정전 공연

걸그룹 뉴진스. 어도어 제공

걸그룹 뉴진스. 어도어 제공

걸그룹 ‘뉴진스(NewJeans)’가 K팝 걸그룹 최초로 경복궁 근정전에서 공연한다.

16일 ‘2024 코리아 온 스테이지-뉴 제너레이션’측에 따르면, 최근 뉴진스는 경복궁 근정전에서 스페셜 무대 사전 촬영을 마쳤다.

근정전은 조선시대 국가의 중대한 의식을 거행하던 궁궐 건물이자 현재 국보로 지정된 중요 국가유산이다. 근정전 일대에서 대중 공연이 펼쳐진 건 1954년 경복궁 개방 이후로도 드문 일이다. 국가유산청은 K팝을 이끄는 뉴진스의 무대를 위해 특별히 근정전을 오픈했다.

앞서 2020년 미국 NBC ‘더 투나이트 쇼 스타링 지미 팰런’의 일환으로 글로벌 슈퍼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라이브 무대를 근정전에서 선보인 적이 있다.

걸그룹 최초로 근정전에서 무대를 펼치게 된 뉴진스는 히트곡 ‘쿨 위드 유(Cool With You)’ 무대를 위해 특별한 준비를 했다.

국가유산청은 “이번 무대를 위해 특수 제작한 단삼 저고리와 스란치마, 대란치마를 재해석한 디자인의 한복 의상과 버선 스타일의 신발, 여신 느낌의 머리 장식 등 한국의 미가 돋보이는 스타일링이 관전 포인트”라고 소개했다. “여기에 근정전의 밤 풍경을 밝히는 환상적인 퍼포먼스 연출을 더해 국가유산의 위대함과 K팝의 위상을 동시에 전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뉴진스는 “우리나라의 소중한 유산인 경복궁 근정전에서 무대를 하게 돼 정말 영광이고, 오래 기억될 추억이 될 것 같다”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많은 분이 우리나라의 국가유산에 관심을 가져주시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KBS는 “이번 뉴진스의 근정전 스페셜 무대는 국가유산의 아름다움과 가치를 새롭게 소개하는 기회가 될 뿐만 아니라, 향후 근정전이 한국의 문화를 전 세계로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뉴진스의 근정전 스페셜 무대는 오는 21일 오후 11시25분 KBS2에서 방송되는 ‘코리아 온 스테이지’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해당 방송은 KBS월드를 통해 142개국에 송출된다. 이날 뉴진스 멤버 다니엘은 ‘코리아 온 스테이지’ MC로도 나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