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700만 조회수 섹시 여배우’ 윤기원 토크쇼 출격?···“싹 망해가는 채널에 불러주셔서 감사”

유튜브 캡처

유튜브 캡처

‘줏대있는 남자 전문가’이자 ‘섹시 여배우’ 연예림이 윤기원의 유튜브 채널 ‘티앤아이TV(금술한잔)’의 게스트로 출연했다고 티앤아이컬쳐스가 20일전했다.

윤기원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티앤아이TV(금술한잔)’에 찾아온 개그우먼 연예림은 “싹 망해가는 채널에 불러주셔서 감사합니다. 망하기 전에 마지막으로 와봤다”며 선배 유튜버의 시선으로 윤기원의 채널을 냉철히 분석하며 인사를 건넸다.

이에 윤기원은 “시끄러워요”라며 단속에 나섰지만, 연예림은 흔들림 없이 꿋꿋하게 팩폭을 이어갔다.

연예림은 드립팩토리에서 ‘줏대 있는 남자’ 언어유희로 700만 조회수를 달성한 바 있다. 해당 에피소드를 설명하자 윤기원은 “난 이런 게 재밌어야 하는데...분석만 하고 있다”며 자기 성찰의 시간을 가졌고, 연예림은 “금술한잔이 망한 이유를 보고 계십니다”라고 거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연예림은 금술한잔은 ‘때깔 좋은 곳’에서 할 게 아니라 자신을 초대한 ‘창고 같은 곳’에서 하는 게 맞다며 독거 노총각 같은 ‘아재 감성’을 주 무기로 내세우길 추천했다. 이에 윤기원은 “아내와 결혼하기 전 자취할 때 찍었으면 딱 좋았겠다. 궁상의 끝을 보여줄 수 있었을 텐데...”라며 아쉬워했다.

또 다른 MC 서다정은 “그럼 저는 어떤 걸 해야겠냐”며 조언을 구했고, 연예림은 “어쨌든 사실 안 웃기니까 그냥 ‘짠한형 신동엽’의 (정)호철 오빠 같은 거다”라며 아낌없이 ‘금술한잔’이 나아갈 방향을 제시했다. 한편, 이날의 영상에서는 남자들의 스타킹 페티시에 관한 19금 토크까지 이어져 분위기를 후끈하게 달궜다.

티앤아이컬쳐스 소속 배우 윤기원이 진행하는 유튜브 채널 ‘티앤아이TV(금술한잔)’은 금요일 밤 초대 손님과 술 한잔을 하며 취중 토크를 나누는 방송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