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시그니처, 6월 10일 다섯 번째 EP ‘Sweetie but Saltie’ 발매 확정! 라이징 서머퀸 컴백

C9엔터테인먼트 제공

C9엔터테인먼트 제공

걸그룹 시그니처(cignature)가 여름을 맞아 돌아온다.

시그니처(채솔, 지원, 셀린, 클로이, 세미, 도희)는 오는 6월 10일 다섯 번째 EP ‘Sweetie but Saltie (스위티 벗 솔티)’를 발매한다.

‘Sweetie but Saltie’는 시그니처가 10개월 만에 선보이는 새 앨범이다. 시그니처는 지난해 1월 세 번째 EP ‘My Little Aurora(마이 리틀 오로라)’, 8월 네 번째 EP ‘그해 여름의 우리(Us in the Summer)’를 발매하는 ‘1년 2컴백’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이어 올해 첫 앨범으로 ‘Sweetie but Saltie’를 선보인다.

24일 공개된 컴백 포스터는 시그니처의 새로운 콘셉트를 예감하게 한다. 앨범명 그대로 달콤 짭짤한 시그니처표 사랑 이야기가 많은 이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전망이다.

시그니처는 ‘오로라(AURORA)’, ‘안녕, 인사해(Smooth Sailing)’ 활동을 통해 특유의 소녀 감성으로 음악 팬들의 취향을 저격했다. 이에 지난해 ‘30주년 한터뮤직어워즈 2022’ 블루밍 아티스트상, ‘2023 아시아모델어워즈’ 라이징스타상 가수 부문, ‘서울 석세스 대상’ 라이징스타상 등 시상식 3관왕을 차지했다.

각종 페스티벌에서 시그니처의 청량한 퍼포먼스와 사랑스러운 무대 매너가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올해도 여름 컴백에 나선 만큼 시그니처는 다양한 활동으로 ‘라이징 서머퀸’의 입지를 굳건히 할 전망이다.

시그니처의 다섯 번째 EP ‘Sweetie but Saltie’는 오는 6월 1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