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놀면 뭐하니?’ 샤이니 “故 종현까지 16주년 우정 반지 맞춘다”

MBC 예능 ‘놀면 뭐하니?’ 25일 방송 주요장면. 사진 MBC

MBC 예능 ‘놀면 뭐하니?’ 25일 방송 주요장면. 사진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한 그룹 샤이니가 16주년 우정반지를 맞추게 된 뒷이야기를 밝혔다.

25일 방송된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는 ‘놀뭐 축제’에 합류한 게스트 샤이니와의 만남이 그려진다. 휴식기를 가진 온유의 활동 복귀 후 한 자리에 모인 샤이니의 모습이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10대부터 30대까지 오랜 시간을 함께한 샤이니는 특별하고 애틋한 우정을 자랑했다. 멤버 故 종현의 것까지 16주년 우정반지를 제작하기로 했다. 태민은 “다른 팀들이 우정 아이템을 맞추더라”라고 부러워하며 “저희는 그런 것 낯간지러워했는데 사실 내심 맞추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속마음을 밝혔다.

이때 누군가 “우정반지 아이디어는 내가 먼저 냈다”며 “종현 형까지 5개 하자고 했는데, 태민이가 바로 SNS(사회관계망서비스) 라이브를 켜서 팬들에게 말하더라”라고 태민 아이디어를 가져간 사연을 밝혔다.

이에 샤이니의 멤버들끼리 우정반지의 아이디어 원조가 누구인지 티격태격하며, 그 전말을 궁금하게 했다.

또 다른 멤버는 “맞추는 건 좋은데 추진은 아무도 안 해요. 제가 해야 해요”라고 투정을 부려 웃음을 자아낸다. 여기에 우정반지를 혼자 계산하겠다고 나선 멤버와 각자 계산하자고 하는 멤버가 있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