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임영웅 “어르신 관객 업고 안내한 요원, 정말 멋진 일”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26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 ‘아임 히어로- 더 스타디움’ 앙코르 콘서트를 진행했다. 물고기뮤직 제공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26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 ‘아임 히어로- 더 스타디움’ 앙코르 콘서트를 진행했다. 물고기뮤직 제공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공연 중 관객을 업어 자리를 안내한 진행 요원을 언급했다.

임영웅은 26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단독 콘서트 ‘아임 히어로- 더 스타디움’ 앙코르 공연에서 전날 공연에서 있었던 미담을 전했다.

그는 공연 말미 공연 진행을 위해 힘써준 여러 스태프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던 중 “어제 연로한 어르신 관객을 업고 (계단을)올라간 진행 요원이 계시다. 어디 계신지 모르겠지만, 오늘도 계실 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객석 한 쪽에서 함성이 터져나왔고, 카메라가 해당 진행요원을 찾아 비추자 그는 손을 흔들어 인사를 전했다. 이에 임영웅도 손을 흔들며 “너무 고맙다. 정말 멋진 일 하셨다. 저분 뿐만 아니라 모든 진행요원들이 최선을 다해 여러분을 모셨다. 따뜻한 박수 부탁드린다”고 화답했다.

콘서트 첫날인 25알 공연이 끝난 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백발이 성성한 어르신 관객을 업고 객석 계단을 올라 좌석까지 안내하는 진행요원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한편 이날 공연은 약 5만 명의 관객을 동원, 임영웅은 이틀간 총 10만 명의 관객과 만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