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임영웅 팬클럽, 장애인 삶의 질 개선에 나섰다

물고기뮤직, 중증장애인거주시설 평화의집 제공

물고기뮤직, 중증장애인거주시설 평화의집 제공

가수 임영웅의 팬클럽 ‘영웅시대밴드’가 임영웅의 생일을 기념해 500만 원을 기부했다.

27일 중증장애인거주시설 평화의집 시설장은 ‘영웅시대밴드’가 후원금 500만 원을 기부했다며, 누적 후원금은 3021만 원에 달한다고 전했다.

이번 후원은 ‘영웅시대밴드’의 5번째 후원 활동이다. 해당 팬클럽은 지난 2022년 8월부터 꾸준히 중증 장애인의 삶을 위한 후원 활동을 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웅시대밴드’는 “오는 6월 16일 임영웅의 생일을 맞이해 시설에 거주 중인 중증 장애인 분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하는 마음에 후원금을 전달한다”며 “후원금이 꼭 필요한 곳에 사용되길 부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에 평화의집 차영희 시설장은 “임영웅의 생일을 평화의집이 미리 축하하고 ‘영웅시대밴드’의 선한 영향력으로 더욱더 따뜻하고 행복한 공간이 되고 있음에 감사하다. 후원금의 투명한 사용과 지역 사회 나눔으로 선한 영향력을 이어가겠다”고 답했다.

사회복지법인 화천평화의집 장경숙 이사장은 “‘영웅시대밴드’의 꾸준한 후원 덕분에 평화의집 이용인들의 삶의 질이 크게 향상됐다”며 감사 인사를 했다.

한편, 평화의집은 지난 2012년 12월 중증장애인거주시설로 인가를 받았다. 이는 가족으로부터 외면당한 장애인들의 보호와 다양한 프로그램 제공을 통해 장애인들이 인간다운 삶을 누릴 수 있도록 기여하고 있는 중증장애인시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