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공식] 로제, 박보검과 한솥밥?···“논의 중”

로제. 연합뉴스.

로제. 연합뉴스.

더 블랙레이블이 블랙핑크 로제와의 계약여부에 대해 밝혔다.

17일 더블랙레이블은 스포츠경향에 로제와의 계약 여부에 대해 “아직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더블랙레이블은 원타임 출신 테디가 2016년 설립한 엔터테인먼트다. 빅뱅 태양, 가수 전소미와 자이언티, 배우 박보검과 이종원 등이 소속돼 있다.

테디는 2016년 발매된 블랙핑크 데뷔 싱글 ‘휘파람’과 ‘붐바야’를 필두로 대다수 블랙핑크 히트곡을 프로듀싱했다.

로제를 포함한 블랙핑크는 2020년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블랙핑크: 세상을 밝혀라’에서 테디에 대해 “우리 이야기를 듣고 새로운 방향도 캐치하고 항상 우리를 좋은 방향으로 인도해 주는 프로듀서다. 우리 마음속에서는 제5의 블랙핑크 멤버”라고 밝힌 바있다.

앞서 제니와 리사, 지수는 솔로 활동을 위한 단독 레이블을 설립했다. 제니는 지난해 12월 독립 레이블 오드 아틀리에(ODD ATELIER, OA)를, 리사는 올 2월부터 개인 레이블 라우드(LLOUD)를, 지수는 친오빠의 지원 아래 2월 개인 레이블 블리수(BLISSOO) 설립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