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이븐’ 유승언 “라이즈·투어스 컴백 축하…이번에도 음방 1위할 것”

이븐 유승언. 사진 윤소윤 기자

이븐 유승언. 사진 윤소윤 기자

‘이븐’이 함께 ‘청량돌’ 컨셉으로 컴백하는 라이즈와 투어스를 향해 컴백을 축하한다면서도, 음방 1위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17일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진행된 ‘이븐(EVNNE)’의 컴백 쇼케이스에선 새 앨범 ‘RIDE or DIE’(라이드 오어 다이)가 공개됐다. 이는 지난 1월 발표한 두 번째 미니 앨범 ‘Un: SEEN’의 인기에 힘입어 약 5개월 만에 컴백하는 자리다.

이날 ‘이븐’의 메인보컬 유승언은 기자와의 질의응답 시간에서 ‘함께 컴백하는 라이즈, 투어스와의 차이점이 무엇이고, 이번 활동을 통해 이루고 싶은 목표가 있냐’는 질문에 “라이즈 선배님과 투어스 후배님 비슷한 시기에 데뷔해서 컴백 축하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유승언은 “귀엽거나 사랑스럽거나 혹은 열정이 넘치거나 모두 여름에 어울리는 청량함이라고 생각하는데 그 중에서도 에너지와 진정성, 열정을 중점으로 둔 것이 저희만의 앨범 느낌이라 생각한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저번 활동을 통해 음악 방송 1위라는 멋진 경험을 했는데 이번에도 열심히 해서 꼭 1등을 하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어 “음악 방송뿐만 아니라 각종 예능 방송에도 많이 출연해보고 싶다”고 덧붙였다.

문정현은 “여름에 첫 활동 시작인데 여름과 청량함을 한껏 담아낸 이븐이라는 타이틀을 만들고 싶다”고 답했다.

지윤서도 “여름에 처음으로 컴백을 하게 된 만큼‘청량돌’이라는 수식어가 따라준다면 좋을 것 같다”고 대답했다.

한편, 이븐의 세 번째 미니 앨범 ‘RIDE or DIE’는 이날 오후 6시에 각종 온·오프라인을 통해 발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