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음악

방탄소년단 지민 솔로 2집 ‘엿보기’···푸른꽃과 가수

방탄소년단 지민 솔로 앨범 콘셉트 포토. 빅히트 뮤직 제공

방탄소년단 지민 솔로 앨범 콘셉트 포토. 빅히트 뮤직 제공

방탄소년단 지민의 솔로 2집 콘셉트를 엿볼 수 있는 사진이 공개됐다.

소속사 빅히트 뮤직에 따르면 지민은 22일 0시(이하 한국시간) 방탄소년단 공식 SNS에 새 앨범 ‘MUSE’의 첫 번째 콘셉트인 ‘BLOOMING’ 버전의 무드 포토를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만개한 꽃들 사이를 지나가는 지민이 담겼다. 푸른빛 꽃들 사이로 들어가는 그의 모습은 신보의 주제인 ‘영감의 원천을 찾아가는 여정’을 시각화한 것으로 보인다.

게다가 무드 포토에는 지민의 뒷모습만 담겨, 향후 공개될 콘텐츠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감을 키웠다.

‘BLOOMING’ 버전의 콘셉트 포토와 클립은 오는 23일 공개된다. 내달 6, 7일에는 두 번째 콘셉트인 ‘SERENADE’ 버전의 사진과 영상이 베일을 벗는다.

한편 내달 19일 발매되는 지민의 솔로 2집 ‘MUSE’는 ‘사랑’을 소재로 한 노래 7곡으로 구성된다. 지민의 첫 솔로 앨범 ‘FACE’가 그의 다양한 얼굴과 본연의 모습에 초점을 맞춰 강인한 느낌을 풍겼다면, ‘MUSE’의 콘셉트에는 전체적으로 따뜻하고 밝은 분위기가 흐른다.

앨범에 대한 힌트가 될 선공개 곡 ‘Smeraldo Garden Marching Band (feat. 로꼬)’는 오는 28일 오후 1시 발매된다. 래퍼 로꼬가 피처링에 참여했고 아리아나 그란데(Ariana Grande)와 저스틴 비버(Justin Bieber), 더 위켄드(The Weeknd) 등의 히트곡을 프로듀싱 한 토미 브라운(Tommy Brown)을 비롯해 피독(Pdogg), GHSTLOOP, EVAN 등이 곡 작업에 동참했다.

‘Smeraldo Garden Marching Band (feat. 로꼬)’는 행진하면서 연주하는 ‘마칭밴드’를 기반으로 해 듣는 이들에게 경쾌함을 선사하는 곡이다. 빅밴드(대규모로 구성된 오케스트라) 사운드에 힙합 장르를 가미해 활기찬 바운스와 리듬감이 특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