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종합] 51세 이상민, 빚 청산→성형수술···“엄청 귀엽다” (미우새)

SBS ‘미운 우리 새끼’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인 이상민이 성형수술을 감행했다.

23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이상민이 이동건, 김종국과 함께 성형외과를 찾았다. 이날 이상민은 턱 성형을 고민하며 “동건이 정도의 턱 라인이 나올 수 있으려나?”라고 말했다.

이에 이동건은 “사실 나도 성형외과 한 번쯤은 와 보고 싶었다. 오래된 고민이 있다. 눈 밑 지방이랑 다크서클이다. 어릴 때부터 이랬다. 시술이나 수술이 필요할지 한 번 상담 받아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상민은 의사에게 “내가 턱선이 날렵하게 있었을 때 사진을 가져왔다. 지금은 그나마 2~3일 다이어트 한 상태인데, 많이 먹으면 턱이 더 내려온다”고 전했다. 이어 “요새 빚도 마무리 하고, 생활도 하니까 얼굴을 자주 보게 되고 불편함을 찾게 되더라. 자다가 목이 앞으로 꺾이면 지방이 나온다. 지방이 눌러 호흡이 불편해서 잠에서 깰 때가 있다”고 말했다.

SBS ‘미운 우리 새끼’

SBS ‘미운 우리 새끼’

이상민은 “작은 변화가 인생을 어떻게 바꿀지 모른다”며 턱밑 지방흡입술, 턱밑 실리프팅 수술을 결정했다. 수술을 마친 이상민은 얼굴에 붕대를 칭칭 감은 채 퉁퉁 부은 얼굴을 드러냈다. 이동건은 “엄청 귀엽다”라고 말했고, 김종국은 “형 썸 타는 여자 있으면 지금 영상통화 해야한다”라며 이상민을 놀려댔다.

이 밖에도, 이동건은 “눈 밑 지방하고 다크서클을 메이크업으로 버텼는데, 이젠 한 번 재배치 해도 될 나이가 되지 않았나 싶다”고 털어놨다. 이에 의사는 “동건 씨 같은 경우는 지방이 꺼지는 타입이다”라며 지방 재배치, 지방 이식을 같이 해야한다고 진단했다.

SBS ‘미운 우리새끼’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