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최지우 “9세 연하 남편과 부부싸움도해…이유는 교육관”

KBS2 ‘슈돌2’

KBS2 ‘슈돌2’

KBS2 ‘슈돌2’

KBS2 ‘슈돌2’

배우 최지우가 남편과의 부부싸움 이유를 밝혀 관심을 모았다.

23일 방송된 KBS2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에서는 최지우가 출연해 “부부는 참 사소한 걸로 싸우게 된다”고 입을 열었다.

최지우는 “아기가 유치원에서 숙제가 조금씩 있다. 저는 그런 것도 아이가 습관이 잡혔으면 해서 FM처럼 앉아서 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 반면, 남편은 ‘뭘 굳이 애를 각 잡고 숙제를 시키냐. 숙제는 자연스럽게 놀면서 해야지’라고 한다. 이런 부분에서 사소한 걸로 조금 부딪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안영미는 “싸워도 언니는 큰 소리로 싸울 것 같진 않다. 목소리도 작아가지고”라고 말했고, 문희준 역시 “혹시 이 톤으로 화를 내냐”고 물었다. 이에 최지우는 “저도 (화)내요!”라고 소리를 높였다. 하지만 문희준은 “오히려 화가 풀린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그런가하면 최지우는 아들 준범이와 남이섬으로 떠난 제이쓴의 이야기를 보던 중 남이섬에 있는 ‘겨울연가’ 촬영지 팻말을 발견하고 반가움을 드러냈다.

최지우는 그대로 보존돼 있는 촬영지의 모습에 “아직도 그대로 있네요?”라며 “제가 촬영할 때보다 훨씬 예뻐졌다. 2002년 촬영 이후로 한번도 못가봤다. 아기를 데리고 꼭 가고 싶다”며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겨울연가’ 등을 통해 한류스타로 자리매김하며 글로벌 인기를 얻은 최지우는 2018년 9살 나이 차이가 나는 30대 연하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딸을 낳았다. 40대 중반에 아이를 출산해 자신을 ‘노산의 아이콘’으로 부르며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