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이찬원 “결혼을 하지 않겠습니다” 폭탄선언 왜?

KBS 2TV 예능 ‘하이엔드 소금쟁이’

KBS 2TV 예능 ‘하이엔드 소금쟁이’

이찬원이 갑자기 결혼 포기(?) 발언을 했다.

9일 오후에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하이엔드 소금쟁이’에서는 남편의 한 달 용돈 금액을 둘러싸고 서로 다른 생각을 가진 동상이몽 부부의 고민이 소개된다.

이날 스튜디오에 등장한 의뢰인 부부 중 남편은 “결혼 생활 23년간 아내에게 용돈을 받아 생활해왔다”면서 사회 생활을 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하다고 하소연했다. 반면, 아내는 오히려 남아서 숨겨둔 돈도 있을 것이라고 해 용돈을 둘러싼 생각의 차이를 좀처럼 좁히지 못했다.

남편이 용돈으로 받는 금액을 듣고 깜짝 놀란 이찬원은 “대학생 때 한 달 30만 원도 빠듯했는데 50대 남성이 이 돈으로 생활하려면 굉장히 힘들 것 같다”라 했고, 하하 역시 “이건 갈등이 충분히 될 만하다”라며 남편의 입장에 적극 공감했다.

일방적으로 경제권을 전담하고 있는 아내와 이에 작은(?) 불만이 지닌 남편의 사연과 관련 아내와 돈 관리를 어떻게 하고 있는지를 묻는 질문에 하하는 “서로 얼마를 버는지 아는데 각자 관리한다”, “서로 서운해하거나 이런 게 전혀 없다”라고 답했다.

이에 조현아가 “별 씨가 어디다 돈을 쓰는지 궁금하지 않나요?”라고 물어보자 하하는 “전혀 궁금하지 않다”라며 사랑꾼 남편다운 쿨한 답변으로 감탄을 자아냈다고.

하지만 곧이어 하하가 진짜 이유를 밝히자 짠벤져스 MC들이 빵 터졌다고 해 궁금증을 수직 상승시킨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 “결혼을 하면 무조건 돈을 아내한테 다 맡기고 받아쓰겠다”라고 밝힌 이찬원은 동상이몽 부부의 사연을 듣고 난 뒤 “결혼을 하지 않겠습니다”라고 말했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관심을 증폭시킨다.

이찬원으로 하여금 결혼을 망설이게 만든 23년 차 부부의 이야기는 9일(화) 저녁 8시 55분 KBS 2TV ‘하이엔드 소금쟁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