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종합] 허니제이 “임신+결혼으로 ‘나혼산’ 하차…아쉬워” (라스)

MBC ‘라디오스타’

MBC ‘라디오스타’

댄서 허니제이가 ‘나 혼자 산다’ 하차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1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대모랜드 특집으로 꾸며져 선우용여, 정영주, 정지션, 허니제이가 출연했다.

이날 허니제이는 출산 후 신체적 변화 때문에 눈물을 흘렸던 에피소드를 전했다. 허니제이는 “근육이 다 빠졌더라. 헬스장에서 윗몸 일으키기부터 시작했는데, 배에 힘이 안 들어가더라. 너무 속상해서 눈물이 났다”고 했다.

MBC ‘라디오스타’

MBC ‘라디오스타’

허니제이는 지난 2022년 9월 임신과 결혼 소식을 전하며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다. 그는 당시 상황에 대해 “‘스우파’ 이후 엄청 많은 사랑을 받을 때 결혼을 하게 됐다. 활발한 활동을 해야하는데 결혼을 해서 걱정하는 팬들도 있었는데 오히려 더 많은 축하와 축복을 받을 수 있어서 정말 좋았다”고 했다.

다만 허니제이는 딱 하나 아쉬운 점이 있다고. 허니제이는 “제가 ‘나 혼자 산다’를 했었지 않나. 그때가 무마카세(전현무+오마카세) 특집 촬영이었는데 제가 먹는 걸 너무 좋아해서 저도 가기로 한 상황이었다. ‘팜유’ 멤버들과 함께 하려고 했는데 임신 사실을 알게 돼서 하차를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 해 연말, 임신 중이라 쉬고 있는데 ‘나혼산’ 작가님한테 ‘수상은 못했지만 후보 오른 것 축하한다’고 연락이 왔다. 그게 좀 아쉽더라”라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MBC ‘라디오스타’

MBC ‘라디오스타’

결혼과 출산 이후, 허니제이는 현재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일과 육아를 모두 잡은 그는 자신의 남편이 실제로 슈퍼맨이 될 때가 있냐는 질문에 “아기를 위해 홈 캠을 설치해놨다”고 운을 똈다.

허니제이는 “남편과 식사 중이었는데, 순식간에 없어졌다. 알고 보니 아이가 처음으로 범퍼를 넘으려던 상황이었다. 그때 신랑이 스피드를 발휘해 딸을 구했다. 순간적으로 너무 멋있어 보이더라. 아기가 안 다친 건 봤고, 생각을 해보니 남편이 대단했다. 바로 홈캠을 찾아봤다”며 웃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