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이경규, 방송 중 공황장애로 실신한 사연 “약 먹고 하루종일 드러누워”

유튜브 ‘르크크 이경규’

유튜브 ‘르크크 이경규’

방송인 이경규가 촬영 중 공황장애로 쓰러졌던 일화를 꺼냈다.

10일 유튜브 채널 ‘르크크 이경규’에는 “초현실주의자 은지원과 이경규의 만남”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이경규는 “단독 정상회담은 처음이다”라며 은지원과의 만남을 이야기했다. 이어 “난 딱 보면 안다. 나를 어느 정도 좋아하는지를 안다”며 “쟤는 나를 갖고 놀면서 좋아한다, 아니면 그냥 좋아한다 이런게 보인다”고 말했다.

유튜브 ‘르크크 이경규’

유튜브 ‘르크크 이경규’

은지원은 “한번 형님이랑 저랑 대기실에 1대1로 있었던 적이 있다. 방송에서 일본에 갔는데 형님과 1대1로 있어서 형님을 어떻게 보필할까 하며 설렜는데 형님이 갑자기 공황장애 오셔서 약 먹고 하루 종일 드러누워 계셨다”며 이경규와의 만남을 떠올렸다.

그러자 이경규는 “맞다. ‘능력자들’에서 일본 전국 도시락 가져다가 맛을 보다 갑자기 공황장애 와서 드러누워 버렸다”고 떠올렸다.

은지원은 이경규를 향해 “저는 형님 너무 존경하고 이 바닥에 온 것도 형님 영향이 있었다. ‘갓경규’ 보면 다들 피해자만 오더라. 저는 형님 처음 본 게 ‘전파견문록’이었는데 저한테는 안 좋은 게 전혀 없었다”며 존경심을 드러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