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방송

오메가엑스 예찬, ‘유어 아너’ 출연 확정

오메가엑스의 멤버 예찬이 새 드라마 ‘유어 아너’에 출연을 확정했다.

오메가엑스 예찬. 아이피큐 제공

오메가엑스 예찬. 아이피큐 제공

아이피큐는 다음 달 12일 첫 방송되는 지니 TV 오리지널 드라마 ‘유어 아너’에 예찬이 김강헌(김명민 분)의 아들인 ‘김상현’ 역으로 캐스팅됐다고 11일 밝혔다.

‘유어 아너’는 자식을 위해 괴물이 되기로 한 두 아버지의 부성 본능 대치극으로, 손현주(송판호 역)·김명민(김강헌 역) 드이 출연을 확정 지으며 관심을 모으고 있는 드라마다.

아이피큐에 따르면 극 중 예찬은 무소불위의 권력자 김강헌의 둘째 아들 김상현 역으로 분한다. 겉으로는 냉철해 보이는 아버지의 따뜻한 사랑을 한 몸에 받는 인물로 송판호의 아들 송호영(김도훈 분)에 의해 예기치 못한 사고를 당하게 되면서 김강헌의 삶을 뒤바꿔 놓는다.

강렬한 임팩트와 함께 극의 시작을 알릴 예찬은 앞서 웹드라마 ‘소년을 위로해줘’를 통해 배우로서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당시 예찬은 비밀을 지닌 두 얼굴의 인싸 반장 태현 역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력과 싱크로율 높은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이며 하이틴 로맨스만 특유의 풋풋하면서도 설레는 감정선을 섬세하게 표현해 내 호응을 얻었다.

이어 ‘유어 아너’를 통해 강렬한 서스펜스에 도전하며 한층 더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유어 아너’는 다음 달 12일 밤 10시 지니 TV, 지니 TV 모바일, ENA를 통해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