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라이프 > 비즈라이프

고단백 열풍에…베지밀 고단백 두유 검은콩 ‘대박’

칼로리·당을 낮춘 ‘제로’ 열풍에 이어 ‘고단백’이 식음료 업계의 키워드로 자리잡으면서 ‘베지밀 고단백 두유 검은콩’이 때아닌 인기를 누리고 있다.

정식품은 ‘베지밀 고단백 두유 검은콩’이 지난 달 기준으로 누적 판매량 1000만 개를 돌파했다고 25일 밝혔다.

베지밀 고단백 두유 검은콩. 정식품 제공

베지밀 고단백 두유 검은콩. 정식품 제공

건강한 식생활 트렌드 및 고단백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이어지면서 지난해 5월 출시후 1년 4개월여 만에 높은 판매량을 달성한 것.

국산 검은콩의 풍부한 영양에 고단백 설계를 강조한 이 제품은 한 팩(190㎖) 당 계란(48g 기준) 2개 분량에 해당하는 식물성 단백질 12g을 함유된 것이 특징으로, 이는 일반 우유(5.7g) 에 비해 약 2배 많은 단백질 함량이다.

정식품 관계자는 “‘베지밀 고단백 두유 검은콩’은 검은콩의 고소한 맛에 높은 식물성 단백질을 함유해 출시 초기부터 건강에 관심이 많은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