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스포츠 > 축구

한국 U-17 여자축구, 필리핀과 무승부…아시안컵 4강 진출

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17세 이하(U-17) 여자 아시안컵에서 한국 대표팀이 4강 진출에 성공했다.

김은정 감독이 이끄는 여자 U-17 대표팀은 12일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린 대회 조별리그 A조 최종 3차전에서 필리핀과 1-1로 비겼다.

대한축구협회 인스타그램 갈무리

대한축구협회 인스타그램 갈무리

앞서 1차전에서 북한에 0-7로 패한 대표팀은 인도네시아를 12-0으로 격파한 덕에 골 득실에서 +5를 기록한 한국이 필리핀(-1)을 조 3위로 밀어내고 4강행 티켓을 받았다.

8개국이 참가한 이번 대회는 4개국씩 2개 조로 나눠 조별리그를 치른 뒤 각 조 1·2위가 4강 토너먼트를 펼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대회 1∼3위는 올해 10월 도미니카공화국에서 열리는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 출전 자격을 얻는다.

4강 상대는 일본과 중국 가운데 한 팀이 될 전망이다. 두 팀은 B조에서 나란히 2승씩 챙겨 조 1위 자리를 놓고 경쟁 중이다.

같은 시간 열린 경기에서 북한은 개최국 인도네시아를 9-0으로 대파하고 조별리그 전승을 달성했다.

3승으로 A조 1위 자리를 따낸 북한은 이번 대회 3경기에서 22골을 넣었고, 실점은 없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