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경향 > 연예 > 스타

[단독] 일본 유명 배우 미우라 하루마, 극단적 선택 ‘열도 쇼크’

일본 유명 배우 미우라 하루마가 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했다. 연합뉴스

일본 유명 배우 미우라 하루마가 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했다. 연합뉴스

일본 유명 배우 미우라 하루마(三浦 春馬)가 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해 열도에 충격을 안겼다.

다수 현지 매체 보도에 따르면 미우라 하루마는 일본 도쿄 미나토구 자택에서 18일 오후 1시쯤 사망한 채 발견됐다. 사인은 극단적 선택으로 추정되고 있다. 미우라 하루마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항년 30세.

보도에 따르면 미우라 하루마는 이날 소속사 관계자를 만날 예정이었지만 나타나지 않았다. 관계자가 자택을 방문했을때 이미 숨져 있는 미우라 하루마를 발견했다.

일본 누리꾼들은 충격을 감추지 못한 모양새다. 관련 기사 댓글에는 그를 추모하는 의견들이 이어지고 있다.

1990년생인 미우라 하루마는 아역 배우 출신이다. 영화 ‘연공’ 주연으로 본격적으로 이름을 알렸고 일본 내 신세대 스타로 주목받았다. ‘고쿠센3’ ‘블러디 먼데이’ ‘너에게 닿기를’ ‘도쿄 공원’ ‘진격의 거인’ ‘은혼2’ 등 수많은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했다.

관련연재